7월 1일 어제는  Nothern Territory Day 였다.
우리나라의 기념일로 치면 ..."함평 군민의날? 전남 도민의날?' 정도 될까?
있는지 없는지도 모를 기념일이지만 이곳에서는 굉장히 특별한 날이다.
다윈만 특별한 것이 아닌 호주 전역이 호기심의 눈으로 다윈을 주시한다.
왜냐? 호주 전역에서 금지된 불꽃놀이를 누구나 즐길수 있기 때문이다.
보는 불꽃 놀이가 아닌 직접 불을 땡기는 그런 불꽃놀이 말이다.

노던 테리토리와 다른 스테이트 즉 연방과 다른점...

뭐 굳이 설명하자면 ...법이다. 영국의 헌법을 따르냐 안따르냐다...
아직도 호주는 커먼웰쓰(영 연방국가) 하지만 테리토리만은 커먼웰쓰가 인정한 자치 정부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더운날씨의 특성뿐만 아니라 법이 만든 특색도 있는데 ....



스피드 광들의 천국인 노던 테리토리(NT)....

서호주에서 노던테리토리로 넘어오면 가장 먼저 놀라는 것은 바로 속도 제한이다.
속도 제한은 말그대로 주사이의 경계를 넘자마자 110키로에서 130으로 바뀐다.
말했듯이 노던 테리토리는 연방정부의 법을 안따르기 때문에 자기 맘대로다.
실제로는 도로 상태도 서호주에 비하면 훨씬 열악하고 여기저기 공사중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한속도가 130인 이유는 알수 없다. 얼마전에 신문에서 테리토리가 연방정부로 바뀌는 것에 대해 이야기가 나왔다.
주민들의 반응은?
결사반대! 제한속도가 110 이 되는건 자기들 눈에 흙이 들어가기전에 절대 못본다나...ㅋㅋ


노던 테리토리(NT)만의 불꽃놀이!

앞서 말했듯이 7월1일은 성대한 불꽃놀이의 향연이다.
다윈에서 가장 유명한 민들비치에서는 대규모 불꽃놀이가 열리고 여기저기에서 사설 불꽃놀이도 열린다.
말그대로 정말 여기저기....모든집에서 불꽃이 터진다고 해도 무방하다.
위험할것 같다고?
굉장히 위험하다. 나도 불을 붙여봤는데 ....무.섭.다....
어디로 튈지 모른다.
그래도 그날만은 여기저기에 앰뷸런스가 대기를 하고 있으니.....조금 안심!
작년에는 23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과연 올해는 몇명일까.?...내일 신문을 확인하고 알려주겠다...아마도 올해는 좀더 많지 않을까....여기저기 사방팔방 불꽃튀기는 옆집들을 보아하니


동남아를 연상시키는 나이트마켓들

다윈에서 가장 활발한 활동이 시작되는 시간은 바로 해가 진 6시 직후다.
날씨가 선선해지고 사람들은 그제서야 쪼리를 신고서 외출을 시작한다.
목요일....금요일.....토요일 일요일...은 특별한 날이다.
바로 마켓들이 열리기 때문이다.
목요일과 일요일은 다윈에서 제일 큰 민들비치 마켓이 열리는 날이고 금요일은 파머스톤마켓 토요일은 나이트클리프에서 아침장이 선다.
말 그대로 동남아에서 흔히 볼수 있는 마켓이기도 하고 다윈만의 마켓이기도 하다.
그곳에 성수기에 가면 정말 발 디딜 틈도 없이 사람들로 북적이는데 ....
세계각국의 음식들이 진열되어 있다. 항상 고민이다. 저번주에 먹은걸 먹을까..새로운걸 먹을까...레피드 크릭의 아침장에서는 악어고기를 맛 볼수도 있는데 ...고기에서 닭고기맛도 나고 비릿한 생선냄새도 나는것 같기도 하고 .....ㅋㅋㅋㅋ

마켓에 아침일찍 나갔다. 악어고기 맛보려고 ..생긴거는 맛있게 생겼었는데 ...좀 비린것이 덜익었나?
표정에서 읽어진다...으익...맛없어...
술소비량이라면 단연 호주 1위 다윈에서 열리는 맥주 보트대회다....작년에 이거 찍으면서 올해 나갈려고 부지런히 맥주 먹으려 했는데 ....ㅋㅋㅋ
어익쿠.....캡틴 벌써 취했나?ㅋㅋㅋ
다윈 민들 비치에서 열리는 불꽃놀이 ...지금 이거 포스팅 하는 시간에도 여기저기서 불꽃이 터지는 소리가....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손가락 추천! 로그인도 필요없어요!
청카바의 블로그가 마음에 드시면 구독을 더욱 쉽게 보실수 있습니다.
구독 방법은 우측 상단 혹은 하단의 뷰구독 + 버튼을 눌러주세요!



[분류 전체보기] - 청카바의 모든 글을 한번에 볼수 있는 방법.....


Posted by jean jacke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늘도 유익한 글 잘보았습니다.. 불꽃놀이를 정말 멋있었을것 같아요^^

    2010.07.02 07: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우오!!!!!!! 악어고기!!!!
    엄청 먹고싶어욧~

    2010.07.02 07: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최정

    축제군요 축제~~ ㅋ ㅏ 불꽃놀이가 대비를 장식하고 맥주와 악어고기..ㅎㅎ쿄쿄쿄
    좋네요~

    2010.07.02 07:39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ㅋㅋ 낙타도 악어도 캥거루도 언젠가 한번에 바비큐로 할예정....ㅋㅋㅋ

      2010.07.04 22:39 신고 [ ADDR : EDIT/ DEL ]
  4. 김정곤

    닭고기 맛과 비슷하다고 하던데.. 저도 기회가 되면 한번 먹어 보고 싶네요.. ㅋㅋ

    2010.07.02 08:56 [ ADDR : EDIT/ DEL : REPLY ]
  5. 전원섭

    오늘도 잘보고 가요~~ 재미있을거 같아요.. 근데 너무 터지면 약간 무서울지도 ㅎㅎ.. 악어고기 .. 먹히느냐 먹느냐 ㅋ

    2010.07.02 08:59 [ ADDR : EDIT/ DEL : REPLY ]
  6. 이창훈

    다윈이 노던 테러토리에 있었군요.... 몰랐음 ㅡ,.ㅡ ㅋㅋㅋ

    2010.07.02 10:03 [ ADDR : EDIT/ DEL : REPLY ]
  7. 리오킹

    직접하는 불꽃놀이라 해보고 싶네요. 일본도 참 많긴한데 밖에 잘 안나가니간요. 그냥 뉴스라든지 축제 포스터를 보면서 하는구나 정도네요.. 보고 싶다. 역시 여유있는 나날이 부럽긴 하네요.

    2010.07.02 11:23 [ ADDR : EDIT/ DEL : REPLY ]
  8. 오호~

    위험해도 한번쯤 저런 불꽃놀이 봤음 좋겠네요. ㅎㅎ
    근데 잭스페로우가 다윈에 계시네요~
    저런 축제 완전 부럽습니다.!!

    2010.07.02 13:31 [ ADDR : EDIT/ DEL : REPLY ]
  9. 골코아줌마

    연방정부의 법을 따르지 않아서 발생하는 문제가 많다고는 뉴스에서 본적이 있네요.
    자치적으로 하긴 하지만 도를 넘는 것이 많아서 치안등등이 쫌 문제라고 들었는데..

    거기 사신다니까 거기 안사는 사람이 보기는 좀 후덜덜 하겠다는 느낌도 들고 그렇네요.^^
    머 포스팅 잘 하시는 것 보면 아닌것 같기도 하고
    뉴스보면 또 아닌것 같기도 하고

    근데 왜 그동네만 그렇게 했는지???원주민들 때문인가???

    2010.07.02 14:48 [ ADDR : EDIT/ DEL : REPLY ]
    • 아마 컨트롤 하기에 너무 멀어서...자치권을 준 거인데 ....올해는 생각보다 조용히 넘어갔네요...8명 다치고 차 2대 불타고 산불....60여군데 정도네요 경찰하고 소방관들 올해 컨트롤 잘됐다고 신문에 자랑질...까지..ㅋㅋ

      2010.07.04 22:43 신고 [ ADDR : EDIT/ DEL ]
  10. 포엑스가 저렇게 많이 쌓여있다니 보기만해도 흐믓한데요 ^^

    2010.07.02 14: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사비나

    저도 불꽃놀이하는 다윈이 궁금해집니다 맥주보트대회도 신기하고...그래도 악어고기는 비호감이네요

    2010.07.02 15:16 [ ADDR : EDIT/ DEL : REPLY ]
  12. Jinny

    호주 있을 때 완전 라부라부했던 Carlton Draught랑 tooheys new & old ..
    사진보니까 마구마구 땡기네요. n.n

    2010.07.02 15:23 [ ADDR : EDIT/ DEL : REPLY ]
  13. 우와~~~정말 잼있겠당~~~
    맥주보트도 신기하고 악어고기도 신기하고...^^

    2010.07.02 20: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4. wowcow

    청카바님~
    질문이 있습니당...
    일본 워킹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요번달 말에 워킹 비자를 신청할려고 하는데 한번 떨어진 경험이 있는데...
    다듬는것을 좀 도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리고 훗카이도에 가서 반년정도 살고 나고야에서 반년정도 살고 싶습니다만 충고등등 부탁 드리겠습니당.
    댓글이 불가능하시다면 wowcow86@empal.com으로 답변 부탁 드리겠습니당...간절히 기다리고 있겠습니당...
    올해 25이고..............그런데......
    지금 취업은 하긴 했지만 외국에 갔다가 오는것도 나쁠꺼 같진 않은데........모처럼 얻은 직장을 버리는것도 아깝기도 하고...고민이 많이 있습니다....저의 고민은 해결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워킹을 갔다가 온 선배로서요~ㅠㅜ

    2010.07.02 22:56 [ ADDR : EDIT/ DEL : REPLY ]
    • 가혹하게 들리실지 모르지만....일본 워킹은 그렇습니다.
      에세이에 승부를 거세요 ...다만 식상한 애니메이션 일본 문화 갖고는 안됩니다. 좀더 매니아적인걸 선호하는 듯 합니다. 정답이 없습니다. 제가 다듬어 드린다고 될게 아니기에 ...아마 선별하는 직원들이 보는건 일본어 문법이 아니라 이사람이 왜 일본에 워킹비자로 오려하는지 알고 싶은겁니다. 왜 가고 싶은지 적으세요....그냥가고 싶은게 아니라는걸 보여주시면 됩니다. 와우카우님.절대 남의것 보고 따라하거나 베끼는것은 안됩니다. 수없이 그런 글을 읽어본 사람들이기에 귀신같이 추려낼겁니다. 거듭말씀드리지만...'진정성'을 담으시면 좋은 결과가 있을거라고 믿습니다. 와우카우님의 열정을 응원하며 행운을 기약하며

      2010.07.04 22:49 신고 [ ADDR : EDIT/ DEL ]
  15. 물푸레나모

    와우 노던 테리토리만의 특색이 이채롭네요.

    2010.07.03 10:56 [ ADDR : EDIT/ DEL : REPLY ]
  16. 악어 고기는 처음 봐요...맛이 어떨지..궁금한데요.

    2010.07.03 22: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7. 달달한 인생

    ㅋㅋ 항상 눈으로만 읽다가 글남기려니 이상하네요..
    저도 호주에서 2년동안 유학하다 들어왔는데 많이 보던 풍경들..
    여기는 올 때 마다 고향 온듯한 느낌이에요
    폭죽놀이~ 뻥뻥 터지던 것 기억나는데ㅋ
    앞으로도 좋은 글 올려주세요~

    2010.07.05 15:54 [ ADDR : EDIT/ DEL : REPLY ]
    • ㅋㅋㅋㅋ 오늘 신문읽는데 개가 한마리 죽었네요 ...불꽃놀이때 심장마비로...

      2010.07.05 19:28 신고 [ ADDR : EDIT/ DEL ]
  18. 민희스톱

    청카바님, 잘은 모르지만,
    왠지 굉장히 모던하신 분이실것 같아요

    2010.07.05 17:31 [ ADDR : EDIT/ DEL : REPLY ]